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359)
Shorts (6)
핸드폴리싱 가이드 (7)
핸드폴리싱 프로젝트 (12)
제품 개발 (5)
Articles (43)
Detailing Guide (14)
Waxing & Polising (48)
Useful tip (19)
나의 차가꿈 (2)
Pro detailing (8)
Review (19)
Resources (37)
디테일링 용어사전 (16)
터치업 페인트 (6)
카나우바왁스 탐구 (16)
도막두께측정 (5)
DIY Recipe (5)
Santafe SM (11)
My story (79)

daisy
daisy rss
tistory
page counter
2022. 11. 6. 21:38

날은 춥고, 차는 너무 더럽고, 세차는 또 귀찮을 때 여러분은 어떻게 세차하시나요?

저는 가까운 셀프세차장에서 고압수로 표면 오염을 어느 정도 걷어낸 다음 냅따 지하주차장으로 가져와 워터리스 세차를 합니다. 한두 달에 한 번 이렇게 버티다 겨울이 지나고 봄이 오면 묶은 때도 벗기고 광도 낼겸 날을 하루 잡아 핸드폴리싱을 한답니다.

 

오늘도 그냥 넘길까하다가 새똥을 더는 방치할 수 없어 고압수로 한 번 헹구고 지하주차장에서 워터리스 세차를 했습니다.  정확히 7주만의 세차네요. 

 

 

'Shor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17년째 습관  (0) 2022.08.06
3M 30289 Trizact 5000  (0) 2022.07.13
Lake Country Pad Master Aggression Chart  (0) 2022.06.18
Meguiar's Sunlight 3+ 도착!  (0) 2022.06.09
모스 경도와 연필 경도 비교  (0) 2022.06.03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