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357)
Shorts (5)
핸드폴리싱 가이드 (7)
핸드폴리싱 프로젝트 (12)
제품 개발 (5)
Articles (43)
Detailing Guide (14)
Waxing & Polising (48)
Useful tip (19)
나의 차가꿈 (2)
Pro detailing (8)
Review (19)
Resources (37)
디테일링 용어사전 (16)
터치업 페인트 (6)
카나우바왁스 탐구 (16)
도막두께측정 (5)
DIY Recipe (5)
Santafe SM (10)
My story (79)

daisy
daisy rss
tistory
page counter
2022. 7. 3. 15:27

3일차 작업까지 마쳤습니다. 아직도 갈 길이 까마득하네요. 사실 이렇게 내리 3일 동안 핸드폴리싱을 한 적이 있었나 싶습니다. 게다가 제 차가 아닌 차를 이렇게 해본 적은 더더욱 없지요. 야생 그대로의 도장을 맞이하여 마치 처절한 전투와도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운전석쪽 앞도어 작업 전 도장 상태」

 

 

 

1일차에서도 말씀드렸듯이 차가 참 더러운 상태인데 작업 전에 작업할 패널만 워터리스로 세정하고 곧바로 작업에 들어갔습니다.  위 영상은 세정 전에 촬영한 것입니다. 군데군데 꽤 깊은 스크래치들이 보이는데 샌딩 없이 핸드폴리싱으로 최대한 잡아보려고 노력했습니다.

 


 

인텐시브 컴파운딩

 

컴파운딩 작업 후에도 제거되지 않은 스크래치가 있을 수 있습니다. 같은 방법으로 한 번 더 해도 여전히 부족할 것 같다면 조금 더 강한 연마 조합을 써보는 것이 효율적이겠지요. 저는 그래서 울 단모 패드를 썼고 이때 컴파운드의 양을 조금 더 늘려서 썼습니다. 그런데 컴파운드의 양이 늘어나면 그만큼 더 많이 문질러야 컴파운딩 마크를 최소화시킬 수 있는데 이게 부담스러울 때가 있습니다. 그럴 때에는 연마가 강하게 일어나는 초중반까지만 처음 패드로 열심히 문지르고 중반부터는 컴파운드를 추가로 투입하지 않고 패드만 바꿔서 문지르면 바뀐 패드가 컴파운드를 흡수하면서 조금 더 빠르게 마무리할 수 있습니다. 영상에서는 3단계로 작업했지만 2단계로 작업해도 무방합니다.

 

 

 

 

위 영상의 또 다른 포인트는 양팔 폴리싱입니다. 문지르는 팔이 지치고 힘들어서 힘을 낼 수 없을 때 다른 팔로 손목을 잡고 돌려주면  폴리싱이 한결 수월해집니다. 이때 문지르는 손은 스냅을 주며 패드를 누르는 데에만 힘을 쓰고 회전력은 다른 팔이 전달하는 방식입니다.  상판 폴리싱보다 측판 폴리싱이 더 어렵습니다. 측판은 체중 싣기가 쉽지 않고 자세도 잘 안 나오다보니 더 쉬이 지치기 마련입니다.

 

 


 

 

마무리 폴리싱

 

좁은 곳은 4인치 패드를 이용해 먼저 작업을 해놓고 넓고 평평한 부위는 5.5인치 패드를 써서 마무리 폴리싱을 했습니다. 컴파운딩 마크가 매우 적은 편이라 마무리는 조금 가볍게 해도 문제가 없어보일 때  그리고 패널이 평평하고 넓을 때 저는 5.5인치 패드를 쓰기도 합니다. 작업 속도가 1.5배 정도는 더 빨라지는 느낌입니다.

 

 

 

마무리 폴리싱의 일부만 촬영하였습니다. 가벼운 마무리 폴리싱에 5.5인치 패드를 쓰면 시원시원한 작업이 가능합니다.

 

 

 

 

 

 


 

 

3일차 작업 결과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